이한규의 온라인새벽기도를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월간새벽기도
주일설교말씀
칼럼모음
선교이야기
사랑방소식
네트영어
새로 등록된 글
새로 등록된 댓글
담안편지(564) - 하루라도 빨리 받아 보고 싶습니다
작성자 요삼일육선교회 등록일 2020-10-16
담안편지(564) - 하루라도 빨리 받아 보고 싶습니다
  맨 먼저 코로나바이러스 조심하시라는 말이
  첫인사가 될 것 같습니다.
 
  안녕하세요? 저는 000이라고 하는 사람입니다.
  한순간 잘못된 판단과 행동으로 인해
  00구치소에 구속 수감되어 반성의 삶을 살고 있습니다.
 
  이렇게 글월을 올려 드린 까닭인즉슨
  우연히 이곳 구치소에서 월간새벽기도를 접하게 되었는데
  하루하루 하나님 말씀 접하는데 너무 은혜받고 좋더라구요.
 
  염치없는 얘기일 수 있지만
  월간새벽기도 9월호 좀 보내 주시면 안 될까? 해서
  이렇게 조심스럽게 요청을 해 봅니다.
 
  요즘 너무 외롭습니다.
  이곳에 온 이후로 가족들과의 관계도 많이 멀어졌고
  생면부지였던 사람들과 함께 자고 함께 먹어야 한다는 게
  납득이 가지 않지만 나름 죄에 반성하고 생활 중에 있습니다.
 
  지금 월간새벽기도 8월호를 옆에 두고 편지 작성 중인데요.
  이렇게 좋은 책을 빨리 접해 보지 못한 것이 흠일 정도로
  너무 내용이 좋아서 보고 또 보고 있습니다.
 
  9월호 기다리겠습니다.
  하루라도 빨리 받아 보고 싶습니다
  하나님 은혜에 영적 충만이 될 수 있도록
  신경 써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항상 하나님의 은혜 울타리 안에서
  승리하는 삶을 영위하시길 기도드립니다.
  기다리겠습니다. 안녕히 계십시오. 
  2020년 9월 18일 - 0 0 0 올림 -
ⓒ 이한규목사 http://www.john316.or.kr
파일1 등록된 파일 없음 파일2 등록된 파일 없음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수 등록일
571 담안편지(568) - “새벽기도” 책이 오면 쟁탈전이 벌어집니다 요삼일육선교회 15 2020.10.30
570 담안편지(567) - 월새기는 모아서 집으로 가지고 갈 것입니다 요삼일육선교회 17 2020.10.27
569 담안편지(566) - 하나님 제발 제 딸 좀 살려 주세요 요삼일육선교회 31 2020.10.23
568 담안편지(565) - 출소 때 집에 가져갈 계획입니다 요삼일육선교회 36 2020.10.20
>> 담안편지(564) - 하루라도 빨리 받아 보고 싶습니다 요삼일육선교회 76 2020.10.16
566 담안편지(563) - 제가 써서는 안 되는 것으로 여겨집니다 요삼일육선교회 80 2020.10.13
565 담안편지(562) - 저의 성전을 이젠 수리해 갑니다 요삼일육선교회 95 2020.10.09
564 담안편지(561) - 가장 많이 찾는 것이 <월새기>입니다 요삼일육선교회 111 2020.10.06
563 담안편지(560) - 꼭 새사람 되어서 나가겠습니다 요삼일육선교회 109 2020.09.29
562 담안편지(559) - 언젠가 주님의 자식이 될 수 있겠죠 요삼일육선교회 137 2020.09.25
561 담안편지(558) - 제비꽃 요삼일육선교회 146 2020.09.22
560 담안편지(557) - 복음을 들려주셔서 감사합니다 요삼일육선교회 137 2020.09.18
559 담안편지(556) - 이렇게 행복해도 될까 생각될 정도입니다 요삼일육선교회 146 2020.09.15
558 담안편지(555) - 항소장 받은 날 보고 싶었던 월새기를 받았습니다 요삼일육선교회 172 2020.09.11
557 담안편지(554) - 영혼 구원에 힘을 보태도록 하겠습니다 요삼일육선교회 220 2020.09.08
556 담안편지(553) - 행동으로 전도하겠습니다 요삼일육선교회 221 2020.09.04
555 담안편지(552) - 폭염에 시원케 하시는 말씀의 은혜 요삼일육선교회 221 2020.09.01
554 담안편지(551) - 마침내 한길에 하나 되는 그날까지 요삼일육선교회 161 2020.08.28
553 담안편지(550) - 조만간 힘든 시절은 지나간다 요삼일육선교회 216 2020.08.25
552 담안편지(549) - 제가 흔들리지 않고 흔들려도 제자리로 요삼일육선교회 224 2020.08.21
551 담안편지(548) - 주옥같은 말씀을 주심에 감사드립니다 요삼일육선교회 188 2020.08.18
550 담안편지(547) - 성경책 한 권이 필요하기 때문입니다 요삼일육선교회 266 2020.08.14
549 담안편지(546) - 징역 적게 살고 싶지는 않았습니다 요삼일육선교회 224 2020.08.11
548 담안편지(545) - 수정 테이프(correction tape) 요삼일육선교회 295 2020.08.07
547 담안편지(544) - 외상으로 책을 좀 부탁드리고자 합니다 요삼일육선교회 279 2020.08.04
546 담안편지(543) - 최우량 모범수가 되어 이감되었습니다 요삼일육선교회 269 2020.07.31
545 담안편지(542) - 월새기를 배달하고 있습니다 요삼일육선교회 229 2020.07.28
544 담안편지(541) - "기도밖에 없으니 기도하자" 요삼일육선교회 301 2020.07.24
543 담안편지(540) - 제가 인기가 좀 있어 보입니다 요삼일육선교회 329 2020.07.21
542 담안편지(539) - 새벽기도가 교과서가 되었습니다 요삼일육선교회 364 2020.07.17

upd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