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한규의 온라인새벽기도를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월간새벽기도
주일설교말씀
칼럼모음
선교이야기
사랑방소식
네트영어
새로 등록된 글
새로 등록된 댓글
담안편지(563) - 제가 써서는 안 되는 것으로 여겨집니다
작성자 요삼일육선교회 등록일 2020-10-13
담안편지(563) - 제가 써서는 안 되는 것으로 여겨집니다
  그간도 주님 안에서 평안하셨는지요
  연초부터 창궐하여 지금까지
  그 기세가 수그러들지 않고 있는 코로나19 때문에
  온 나라와 함께 이 땅의 교회들까지
  심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 어려운 시기를
  목사님과 모두 어떻게 보내고 계시는지요
   
  교회들이 대면 예배를 드리지 못하여 어려움이 많은데
  섬기시는 교회와 선교회는 많이 어렵지 않으신지요
  갇혀 지내는 저희야 세상의 어려움이
  직접 피부에 닿지 않으니 크게 달라진 것은 없지만
  올 들어 한 번도 예배를 못 드린 채
  지내고 있고 아픔은 적지 않습니다
   
  그래도 매달 어김없이 보내 주시는 월새기 말씀으로
  아침을 열며 늘 은혜 속에 살고 있어 감사합니다
  하나님께서 목사님과 선교회 여러분들께 은혜 베푸사
  이 어려운 시기를 은혜롭게 통과하게 하시기 소망합니다
   
  글을 올리는 것은 다름 아니옵고
  제게도 재난 지원금이 상품권으로 나왔습니다.
  그런데 이곳에서는 사용도 안 되어
  교회이든 어느에든 작은 도움이 되고자
  지인에게 상품권을 전하였습니다
  그런데 상품권 금액만큼 현금을 주고 가셨습니다.
  원래 전부 드리려 하였기에
  이 돈도 제가 써서는 안 되는 것으로 여겨집니다
  선교회로 보내 드리려 합니다.
   
  입금 절차가 복잡하여
  이 편지가 도착할 즈음에나 입금될 것입니다.
  상황이 어려운 어느 선교사님 가정이나
  교회 한 곳에 작은 도움이라도 되었으면 감사하겠습니다.
  너무 적은 금전이라 송구합니다.
   
  코로나와 관련한 뉴스가 TV에서 나오는데
  교회를 통한 전염 소식은 마음이 불편하고
  주위에서 말하는 것을 듣기가 민망합니다
  하나님의 뜻이 어디 계신지요
  주님 안에서 평안하시고 강건하소서 
  2020. 9. 16 0 0 0 드림
ⓒ 이한규목사 http://www.john316.or.kr
파일1 등록된 파일 없음 파일2 등록된 파일 없음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수 등록일
571 담안편지(568) - “새벽기도” 책이 오면 쟁탈전이 벌어집니다 요삼일육선교회 15 2020.10.30
570 담안편지(567) - 월새기는 모아서 집으로 가지고 갈 것입니다 요삼일육선교회 17 2020.10.27
569 담안편지(566) - 하나님 제발 제 딸 좀 살려 주세요 요삼일육선교회 31 2020.10.23
568 담안편지(565) - 출소 때 집에 가져갈 계획입니다 요삼일육선교회 36 2020.10.20
567 담안편지(564) - 하루라도 빨리 받아 보고 싶습니다 요삼일육선교회 76 2020.10.16
>> 담안편지(563) - 제가 써서는 안 되는 것으로 여겨집니다 요삼일육선교회 81 2020.10.13
565 담안편지(562) - 저의 성전을 이젠 수리해 갑니다 요삼일육선교회 96 2020.10.09
564 담안편지(561) - 가장 많이 찾는 것이 <월새기>입니다 요삼일육선교회 112 2020.10.06
563 담안편지(560) - 꼭 새사람 되어서 나가겠습니다 요삼일육선교회 110 2020.09.29
562 담안편지(559) - 언젠가 주님의 자식이 될 수 있겠죠 요삼일육선교회 137 2020.09.25
561 담안편지(558) - 제비꽃 요삼일육선교회 146 2020.09.22
560 담안편지(557) - 복음을 들려주셔서 감사합니다 요삼일육선교회 137 2020.09.18
559 담안편지(556) - 이렇게 행복해도 될까 생각될 정도입니다 요삼일육선교회 146 2020.09.15
558 담안편지(555) - 항소장 받은 날 보고 싶었던 월새기를 받았습니다 요삼일육선교회 172 2020.09.11
557 담안편지(554) - 영혼 구원에 힘을 보태도록 하겠습니다 요삼일육선교회 220 2020.09.08
556 담안편지(553) - 행동으로 전도하겠습니다 요삼일육선교회 221 2020.09.04
555 담안편지(552) - 폭염에 시원케 하시는 말씀의 은혜 요삼일육선교회 221 2020.09.01
554 담안편지(551) - 마침내 한길에 하나 되는 그날까지 요삼일육선교회 161 2020.08.28
553 담안편지(550) - 조만간 힘든 시절은 지나간다 요삼일육선교회 216 2020.08.25
552 담안편지(549) - 제가 흔들리지 않고 흔들려도 제자리로 요삼일육선교회 224 2020.08.21
551 담안편지(548) - 주옥같은 말씀을 주심에 감사드립니다 요삼일육선교회 188 2020.08.18
550 담안편지(547) - 성경책 한 권이 필요하기 때문입니다 요삼일육선교회 266 2020.08.14
549 담안편지(546) - 징역 적게 살고 싶지는 않았습니다 요삼일육선교회 225 2020.08.11
548 담안편지(545) - 수정 테이프(correction tape) 요삼일육선교회 295 2020.08.07
547 담안편지(544) - 외상으로 책을 좀 부탁드리고자 합니다 요삼일육선교회 279 2020.08.04
546 담안편지(543) - 최우량 모범수가 되어 이감되었습니다 요삼일육선교회 269 2020.07.31
545 담안편지(542) - 월새기를 배달하고 있습니다 요삼일육선교회 229 2020.07.28
544 담안편지(541) - "기도밖에 없으니 기도하자" 요삼일육선교회 301 2020.07.24
543 담안편지(540) - 제가 인기가 좀 있어 보입니다 요삼일육선교회 329 2020.07.21
542 담안편지(539) - 새벽기도가 교과서가 되었습니다 요삼일육선교회 364 2020.07.17

update